뭐 다들 아실만한 내용이지만

"깨진 유리창 하나를 방치해 두면, 그 지점을 중심으로 범죄가 확산되기 시작한다는 이론으로,
사소한 무질서를 방치하면 큰 문제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라고 다음 백과사전에 나와있군요 ^^a


사실 그렇습니다.
길을 걷다가 정돈이 잘 된 곳에 쓰레기를 '새로' 버리는건 분명히 주변에 쓰레기가 가득한곳에 '추가'를 하는
행위보다는 심적인 부담감이 덜하니까요..-ㅂ-


사진은 지난번 KSRC 2전을 관람하고 돌아오는 길에
잠실 야구장에 주차되어있던 차량을 찍은겁니다. 보시는것처럼 "번호판"이 뒤에 있긴합니다만...

HTC | HTC Desire | ISO-100 | 2010:05:30 13:58:34

사고가 난 차량은 아닙니다.
그저 방치되어있다가 아마 조금 부서진게 깨진 유리창 효과에 의해서 이 상태까지 발전된 것이겠죠

HTC | HTC Desire | ISO-100 | 2010:05:30 13:58:46

HTC | HTC Desire | ISO-100 | 2010:05:30 13:58:59


구형 프린스, 아마 이전 차주는 폐차를 하는것 자체가 귀찮았던 모양입니다.
그리고 저 뒤에 보이는 산타모도 차주가 신경을 안쓴지 꽤 오래된 것 같았습니다. 다만 깨진 유리창이 아직 없었을 따름이죠..

HTC | HTC Desire | ISO-100 | 2010:05:30 13:59:08


결국 "무언가를 한다"는데 있어서
앞선 사람의 행위를 통해서 심적인 면죄부를 받은 사람들이 더 쉽게 "무언가를 할 수 있다"라는 것이겠죠

사회생활을 하면서 느낄 수 있는 각종 관습 - 원래 이런거야, 다들 그러고 살아 - 를 넘어서
썩어빠진 정치인들이 거짓말을 하면서도 "전혀 죄책감이 없는 것" 역시 다 이런 효과를 반증한다고 봐야겠죠..

해결방법은... 깨져버린 유리창을 복구하거나
복구될 수 없는 조건을 제거하고 다시는 깨지지 않도록 하는 것...


가카와 한나라당이 그렇게 좋아하는 4대강은 결국 다른 생태하천이나, 늪, 갯벌에 대한 '깨진 유리창'이 될거고
친일파서부터 자유당. 민정당을 거쳐서 온 한나라당 역시
대한민국의 정치를 바라보는 국민들에게 '깨진 유리창'인 것이겠죠...




이야기가 장황해지기전에 컷트합니다. ㅎㅎ
아무튼 중요한 건 "관심"을 가져야할 것이 깨지지 않도록 하는 것이겠죠..



시간도 시간이니
사진 추가로 올립니다.

비쥬얼이 좋은 떡볶이와 튀김입니다.
HTC | HTC Desire | ISO-100 | 2010:05:31 18:19:24


그리고 비쥬얼이 훌륭한 모델님입니다..-ㅂ-

Canon | Canon EOS 5D | Manual | 1/640sec | F/4.5 | 0.00 EV | 108.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0:05:30 13:45:55








'Pictorial > What I see'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광화문.  (0) 2010.08.15
간만의 포스팅  (1) 2010.08.03
2010 SAS - 송지나 님  (3) 2010.07.04
2010 SAS - 모델  (0) 2010.07.04
2010 SAS  (0) 2010.07.03
깨진 유리창의 법칙....  (0) 2010.06.06
2010 KSRC 2전 - 송지나 님  (0) 2010.05.31
2010 KSRC 2전 - 주다하 님  (0) 2010.05.30
KSRC 2전...  (0) 2010.05.30
Desire로 실내에서 사진 찍어보기  (0) 2010.05.26
욕망이라는 이름의 핸드폰  (0) 2010.05.23
Posted by ㅂㅏㅅㅏㄱㅣ

댓글을 달아주세요


BLOG main image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90)
Pictorial (482)
Programs (0)
Book (7)

달력

글 보관함

Total : 220,114
Today : 0 Yesterday : 4